JAEYOONONAKA JAEYOONONAKA

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게시판 상세





종이배를 닮은 [결정된 미래 선택한 과거]는 삶이라는 바다를 여러 다짐과 함께 여행하는 모양을 담았습니다.



찾아오고 떠나는 신호등과 같은 차례,

아직 열리지 않았을지 모를 또 다른 나의 세계,

은은하지만 꺼지지 않을 불빛,

그리고 꾸준히 이어져 가는 오늘



조금은 어두웠을지 모를 과거와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 미래를 향한 적막한 현재에서 

조금 흔들리더라도 바른길을 멈추지 않는다면 당신의 미래는 결정된 듯 밝을 거라고 

그러니 오늘도 잘 보냈다고. 고생했다고 말하고 싶은 작업입니다.





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