JAEYOONONAKA JAEYOONONAKA

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게시판 상세





무엇도 당연하지 않은 시간 속에서 우리가 쉽게 ‘다음에’라고 내뱉고 놓치는 것들에 대해 접근하여 사라지는 형상을 담아 작업했습니다.



미뤄두었던 당신의 ‘다음’은 그대로 있었나요 ?






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